Skip to content

getcoolstudio.net



rec

영춘

by getcoollinus on KST0903Asia/Seoul | 2019. 03. 17. Sun 11: 09 hit 34






.



내가와 영춘

인생과 격투

철학과 자세





생각했던거보다 재밌는 글이 많네. 제법 유익(?) 신기.

이런 마음과 생각. 다들 그게 그렇지. 누군가의 자취. 자치. 자생. 자력. 자구. 자승. 자주. 자꾸. 

맘에 드는 기종의 사용기를 읽는 기분? 리뷰와 체험. 


기존 격갤은 아주 오래 전 도서갤의 몰락과 비슷하게 ... ㅋ 

도서갤. 도갤 징글징글하지. 여전히 거기서 으으으. 최악의 몇 몇. 아직도 거기. 으. 

최악의 멍청한 다중질과 키배. 그리고 고소. 으으으. 


RRR3.JPG











.







.



정말 멋진 글이네. 마지막 부분. 아... 

역시. 




.



출처: https://gall.dcinside.com/mgallery/board/view/?id=qawsedzaxscd&no=202&exception_mode=recommend&page=1


r.JPG


rrr.JPG



...





며칠 전 올라온 Jai Harman의 복싱 스파링 영상이야.

밑에 "니 아직 영춘권 하냐?" 라고 질문 댓글이 달렸는데 

답글이 예술이다.


Thanks for the interest. Firstly, there are no negatives to cross-training or cross-sparring. The best thing you can do is train yourself to be the best YOU can be and that way you will better your chances against a more varied opponent. Boxing/Muay Thai gives you the best possible fitness attributes and are not paralleled in traditional kung fu that only focuses on techniques alone. Boxing/Muay Thai however lack in technique variety compared to traditional systems. So really it's all about balance. If you want the best of both worlds, you have to utilise the best parts of both worlds. No one system has the all the answers. It's your fight, you have to prepare for it.


쉽게 말해서 크로스 트레이닝, 스파링 해라.

복싱/무에타이가 전통 중국 무술에서 주지 못하는 강점을 줄 거고

전통 중국 무술은 복싱/무에타이가 주지 못하는 강점(기술적 다양성)을 줄거다 이거야.

니 싸움인데 니 꼴리는데로 해라 이거지. 영춘권을 버린게 아니라 점마 안에 영춘권이 들어있는 상황이 되어버린거다.




이 사람의 사례를 보며 느낄 수 있는건 

결국 무술가가 발전하는 과정은 자신의 무술을 넘어서는 과정이어야 한다는거다.

어떤 무술도 모든 답을 주진 않기 때문이지.

모든 답을 가지고 있는 무술이라고 주장한다면 그 자체로 종교인거고.


복싱/무에타이/주짓수/레슬링 등의 무술을 수련한다는건

그 무술의 기술을 수련한다는 의미도 있지만

내 기술을 필사적으로 반항하는 상대에게 써먹는 연습을 했다는 의미도 된다.

mma의 경우 말할 것도 없고 ㅋㅋ


그러니 니들이 하고 있는 중국무술 좋다 이거야.

근데 발전하려는 노력을 하려다 보면 헷갈리는 순간이 올거야.

어 ㅅㅂ 내가 배운 것과 다르네 하는 순간.

그 때 그 문턱을 넘어서는걸 두려워 하지마라.

그건 버리는게 아니다. 넘어서는거지.


mma가 강한 이유는 그 문턱 자체가 없기 때문이다.

무술의 이름이 아니라 사람의 이름이 남는 것 그게 mma의 도다.


존나 웃긴건 영춘권도 사람이름인거임 ㅋㅋㅋㅋㅋㅋ

난 영춘권은 영춘이라는 사람의 mma라고 이해한다.





//




  1. [2017/11/25] 비스핑 by Getcoollinus (147)
  2. [2018/01/15] 지금 by Getcoollinus (133)
  3. [2019/02/21] 인수 by (163)







rec today

No. category Subject Date hits
Notice rec memo   2018.08.12.Sun 18030
hot luv 0217  file 2019.02.17.Sun 173
77 rec 그래  newfileimage 2019.03.24.Sun 17
76 wish GR3  fileimage 2019.03.17.Sun 52
» rec 영춘  fileimage 2019.03.17.Sun 34
74 luv 나도  fileimage 2019.03.09.Sat 52
73 luv 0316  fileimage 2019.03.06.Wed 122
72 drama 제목  fileimage 2019.03.02.Sat 106
71 wish GR3  fileimage 2019.02.27.Wed 173
70 rec 0226   2019.02.27.Wed 116
69 people 인수  fileimage 2019.02.21.Thu 163
68 luv 0217  fileimage 2019.02.17.Sun 173
67 people 범모  fileimage 2019.02.11.Mon 260
66 drama 밴더스내치  fileimage 2019.02.10.Sun 348
65 rec 두사람.2006  fileimage 2019.02.10.Sun 243
64 rec 나는  fileimage 2019.02.04.Mon 443
63 rec 느낌  fileimage 2019.02.02.Sat 348
62 rec 밤과 편지   2019.01.27.Sun 467
61 rec 뉴스와 말  fileimage 2019.01.26.Sat 565
60 rec 0121  fileimage 2019.01.22.Tue 1385
59 rec 0117  fileimage 2019.01.17.Thu 568
58 rec G 2019  fileimage 2018.12.31.Mon 1128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Next ›
/ 4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2019.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getcoolstudio

HOME  Free : 69.228 MB  Total : 600 MB 
DB  Busy : 303.678 MB  Total : FREE 




Flag Counter








now: xe ver.1.1.11
last.u : 2018.11.02


getcoolstudio.net by getcoollinus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